HOME > 서울주보 > 사랑의 손길 > 사연보기   

몽골 인보아동센터

2020년 8월

 어둠이 채 가시지 않은 겨울 이른 아침, 꽁꽁 싸맨 아이들이 벌써 하나둘 교실 문을 엽니다. 영하 40도를 웃도는 한겨울에는 오전 8시 30분이 지나야 해가 뜨는데 8시부터 아이들이 오기 시작합니다. 사실 수업은 9시부터입니다. 추위로 발그레해진 얼굴과 얼어...

2020-08-02 주보


의령 사랑의집

2020년 7월

“다른 언니들처럼 국제마라톤 대회에 참가해서 세계인들과 함께 달리고 싶어요.”, “유명한 제빵사가 되고 싶어요.”, “축구 연습 열심히 해서 손흥민처럼 훌륭한 국가대표 축구선수가 되고 싶어요.”지금도 다양한 활동으로 사회와 소통하는 그녀들이 들려주는 장래 희망은 구체적...

2020-07-05 주보

‘그린도어’(Green Door)

2020년 6월

  프란치스코 교황님께서는 “자신의 나라의 가난을 극복하려는 이주 현상은 세계적 흐름입니다. 따라서 우리들은 이들의 어려움에 함께 연대하고, 이들도 안전하게 우리 사회에 융화될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라고 말씀하셨습니다.올해 우리나라 주...

2020-06-07 주보

중증 장애인 거주시설 더사랑의집

2020년 5월

 본원은 영주와 봉화의 경계인 경북 영주시 봉화로 2에 위치합니다. 1970년 데레사 캄비에 수녀님이 한센인을 위한 시설인 ‘다미안의집’으로 개원하여 운영하던 중 천주교 안동교구 사회복지회에서 위탁을 받아 운영을 이어가고 있습니다.최근 한센인들의...

2020-05-03 주보

천사의 집

2020년 4월

  천사의 집은 소년원에서 퇴원하거나 보호관찰을 받는 청소년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남학생 15명이 생활하는 공간입니다. 전주소년원에서 종교 지도를 하면서 청소년들의 비행을 줄이기 위하여 노력하던 임안나 원장이, 1998년 12월 전주소년...

2020-04-05 주보

   1  2 3 4 5 6 7 8 9